Home > 뉴스&이벤트

뉴스&이벤트

'노브랜드 버거' 30호점 돌파

2020.05.07

신세계푸드, ‘노브랜드 버거’ 30호점 돌파

7일 30호점 을지로4가역점 오픈
뛰어난 맛과 높은 가성비로 인기…햄버거 누적 판매량도 170만개 넘어서
고객 접점 지속적으로 확대 예정
 

<노브랜드 버거 을지로역4가점 / 사진 :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서울 을지로4가에 노브랜드 버거 30번째 매장을 열었다.
7일 신세계푸드는 서울 중구 을지로4가 을지트윈타워 1층에 117㎡(35평) 규모로 노브랜드 버거 을지로4가역점을 오픈했다. 지난해 8월 브랜드 론칭과 함께 첫 매장인 홍대점을 연지 9개월 만에 매장 30개를 돌파한 것이다. 
경기불황에 따른 소비침체에도 불구하고 노브랜드 버거가 론칭 9개월만에 30호점을 돌파한 비결은 뛰어난 맛과 품질 대비 합리적인 가격이 꼽힌다. 신세계푸드는 노브랜드 버거 론칭에 앞서 맛, 품질에 대한 소비자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연구개발에 집중했다. 약 20여명의 셰프들이 3년간 햄버거의 식감을 최대한 끌어올리고 감칠맛을 내기 위한 최적의 식재료와 조리방법을 찾아 테스트 했다.
특히 2017년 신세계푸드가 평창동계올림픽 선수촌 케이터링을 맡으면서 전세계 선수들을 대상으로 노브랜드 버거의 맛 테스트도 거쳤다. 당시 400여개 선수단 메뉴 가운데 노브랜드 버거는 한 끼에 10개를 넘게 먹는 선수들이 나올 정도로 가장 인기 있는 메뉴 중 하나였다. 이 햄버거는 현재 노브랜드 버거의 대표 메뉴인 NBB 시그니처 버거가 됐다.

<NBB 시그니처 버거 세트 / 사진 : 신세계푸드>
여기에 식품유통 및 제조사업의 노하우를 최대한 활용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선보일 수 있는 방법을 적용해 햄버거 가격을 기존 브랜드 대비 대폭 낮췄다. 노브랜드 버거의 가격은 단품 1900~5300원, 세트(감자튀김, 음료 포함) 3900~6900원이다. 대표 메뉴인 NBB 시그니처 버거는 단품 3500원으로, 타사 유사 메뉴에 비해 1000원 가량 저렴하다.
이와 함께 신세계푸드는 노브랜드 버거 론칭 이후 홍대점, 중화점, 코엑스점, 노량진점, 고속터미널점, 대치점, 경희대점, 인천스퀘어원점, 행담도휴게소점, 목동점, 방배점, 건대입구점, 종로구청점, 고려대점 등 다양한 상권에서 매장을 운영해 맛과 서비스의 만족도를 높이는데 주력했다. 또 홍보대사 한현민을 활용한 버거송 캠페인과 이벤트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며 노브랜드 버거의 인지도를 높여왔다.
그 결과 노브랜드 버거는 햄버거를 자주 즐기는 10~30대 젋은층 뿐 아니라 중장년층으로 부터 맛과 가격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얻고 있으며, 주요 매장에서는 하루 1000개가 넘는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며 지난달까지 햄버거 누적 판매량이 170만개를 넘어섰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노브랜드 버거는 SNS에서 ‘가성비 버거’로 불리며 인기를 끌고 있을 뿐 아니라 각 지역별로 신규매장을 오픈 해 달라는 요청이 끊이지 않을 정도로 호응을 얻고 있다”며 “향후 맛과 서비스의 품질을 더욱 높이고 동시에 지속적인 매장 확대를 통해 고객 접점을 늘려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끝>
 
TOP